[포스터뉴스] AI, 고졸자보다 대졸자에게 더 큰 위협으로 다가올 것

김혜진 기자 / 기사승인 : 2019-11-21 16:33:10
  • 카카오톡 보내기
  • -
  • +
  • 인쇄

▲ 배경사진=셔터스톡이미지

 

[넥스트뉴스=김혜진 기자] 인공지능(AI)이 가까운 미래 사회의 키워드로 떠오르고 있는 가운데, AI가 고졸자보다 대졸자에게 더 큰 위협으로 다가올 것이라는 연구결과가 나왔다.

 

20일(현지시간) 미국 CBS방송에 따르면 미국 싱크탱크 브루킹스연구소는 AI가 고졸 이하 인력보다 대졸자를 5배가량 대체하게 될 것이라는 연구결과를 내놓았다.

 

보고서는 AI 기술이 갈수록 더 정교해지고 더 많은 산업 분야에 적용되면서 대학교육을 받은 더 많은 근로자를 위협받고 있다고 지적했다.

 

브루킹스연구소에서는 일자리와 AI 특유의 인식코드를 매칭하는 새로운 접근방식으로 이번 연구를 진행 했다.

 

이 연구를 통해 AI의 도입으로 계산원, 패스트푸드 가게 직원, 텔레마케터 등 저숙련 근로자들이 가장 타격을 입을 것이라는 기존의 전망과는 달리, 고등교육을 받은 이들이 가장 위협을 받게 될 것이라는 결과가 나왔다.

 

세부적으로는 25~54세의 남성 직장인, 백인과 아시아인 근로자가 다른 그룹보다 AI에 일자리를 빼앗길 확률이 높게 나타났다.

 

교사나 헬스케어 종사자처럼 대인관계 기술이 중요하게 여겨지는 분야에서 일하려는 경향이 많은 여성들은 AI의 위협에서 상대적으로 덜 취약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김혜진 기자 reporter@nextnews.kr

 

[저작권자ⓒ 넥스트뉴스. 무단전재-재배포 금지]

오늘의 이슈

뉴스댓글 >

주요기사

+

포토뉴스

+